한국메타버스산업협회, “가상융합산업 진흥법안 통과 환영”

한국메타버스산업협회가 '가상융합산업 진흥법안'이 국회 본회의 통과를 두고 환영 입장을 밝혔다.

협회는 1일 공식 입장문에서 “국내 메타버스 산업계는 세계적인 경제 침체에도 혁신과 글로벌 진출을 추구하며 위기를 타개하고자 정진하고 있다”며 “이러한 시기에 본 법안이 통과돼 위축된 국내 산업계에 활기를 불어넣고, 꾸준한 성장과 발전을 도모할 수 있게 돼 환영한다”고 전했다.

이어 “우리 산업계는 합리적인 자율규제 시스템을 구축해 '메타버스 상에서 이용자 권익보호'의 사각지대가 발생하지 않도록 안전장치를 촘촘하게 준비하고 있다”며 “이를 통해 이용자들이 신뢰할 수 있는 메타버스 환경을 선도적으로 조성하겠다”고 덧붙였다.

협회는 “이번 '가상융합산업 진흥법안'을 기반으로 메타버스가 한국 미래 먹거리 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메타버스가 가져올 사회적, 경제적, 문화적 변화에 대비하여 이용자 보호와 산업 생태계 조성에 책임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박두호 기자 walnut_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