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러리K, 마이스터즈와 업무협약…예술·가전 융복합 대중화 진행

아트노믹스 기업 갤러리K(대표이사 김정필)가 가전사후관리 매니지먼트 기업 마이스터즈(대표이사 천홍준)와 손잡고, 예술-가전 중심의 융복합 산업비전을 새롭게 제시한다.

최근 갤러리K와 마이스터즈는 갤러리K 청담센터에서 상호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MOU는 아트노믹스 갤러리K와 가전사후관리 분야의 마이스터즈가 ‘아트레’라는 신제품의 서비스를 구심점으로 뭉쳐, 동반성장을 도모한다는 목적을 지닌다.

특히 일반주택부터 호텔·병원·학교·기업 등의 전시 및 공간 노하우를 지닌 예술 대중화 기업 갤러리K와 환기·공기청정 등을 비롯한 가전분야 A/S계 최고 인지도와 노하우를 지닌 마이스터즈가 양 산업군에 대한 원활한 접근로를 마련했다는 점에서 주목된다.

갤러리K와 마이스터즈의 협업은 갤러리K가 론칭한 액자형 공기살균청정시스템 ‘아트레’(ATTRAIT)와 이 제품의 설치·유지보수 등의 서비스를 시작으로 다양한 형태로 가시화될 전망이다.

김정필 갤러리K 대표이사는 "국내 A/S 대표기업 마이스터즈와 함께 예술과 기술이 융합된 신제품 '아트레'의 시작을 함께 할 수 있어 기쁘다. 대중에게 더욱 수준높은 예술적 가치와 공간관리 서비스를 선보이는 새로운 시작점이 될 것이라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천홍준 마이스터즈 대표이사는 "공공기관부터 일반 주택까지 다양한 공간을 예술로서 채우는 가치 기업 갤러리K와의 파트너십에 감사함을 느낀다. 저희 마이스터즈가 가진 전문성과 전국망을 바탕으로 한 협업 성과로 갤러리K는 물론 일반 대중분들께도 더 크고 다양한 믿음을 보여드리겠다"라고 말했다.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 기자 (dspark@etnews.com)